신용보증기금, 광주시와 매출채권보험 업무협약 체결
입력 : 2020-07-13 15:56:11 수정 : 2020-07-13 15:56:11
[뉴스토마토 최홍 기자] 신용보증기금은 광주광역시와 '매출채권보험 보험료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협약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광주시 소재 중소기업의 위기극복과 경영안정 지원을 위해 마련됐다.
 
이번 협약으로 신보는 매출채권 보험료를 10% 할인하고, 광주시는 신보에 4억원을 출연해 최종 산출된 매출채권 보험료의 50%를 기업당 3백만원 한도로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제조업, 도매업, 서비스업 등 매출채권보험 보험계약 대상 업종을 영위하는 광주시 소재 중소기업이다. 특히 코로나19관련 피해 기업에 대해서는 보험료를 우선 지원한다.
 
매출채권보험은 신보가 중소벤처기업부의 위탁을 받아 중소기업을 지원하는 공적보험 제도다. 보험에 가입한 중소기업이 거래처에 외상판매를 하고 대금을 회수하지 못할 때 발생하는 손실금의 최대 80%까지 신보가 보상한다.
 
신보 관계자는 "이번 협약이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광주시 소재 중소기업의 연쇄도산 방지와 판로확대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보다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중소기업들의 조속한 경영안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용보증기금 본사. 사진/ 신보
 
최홍 기자 g243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홍

무릎을 탁 치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