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태국서 아시아나 기업결합심사 종결…합병 순항
미국·유럽연합(EU) 등 심사필수 7개국 승인 남아
입력 : 2021-05-31 14:26:22 수정 : 2021-05-31 14:29:01
[뉴스토마토 백주아 기자] 대한항공(003490)이 태국에서 아시아나항공(020560) 인수·합병을 위한 선결과제인 기업결합 승인을 받았다. 지난 2월 터키에 이어 해외에서 두번째 승인을 받은 것이다.  
 
대한항공 보잉 787. 사진/대한항공
 
31일 <뉴스토마토>와의 통화에서 대한항공은 최근 필수신고국가인 태국 경쟁당국으로부터 기업결합심의 종료를 알리는 통보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는 태국 경쟁당국이 이번 양사간 기업결합심사에 대해 사전신고가 필요치 않다는 의견을 알려온 것에 따른 것이다.
 
앞서 대한항공은 지난 2월 터키 경쟁당국으로부터 기업결합 승인을 받은 바 있다. 임의신고국가인 필리핀에서도 경쟁당국 검토 결과, 신고대상이 아니므로 절차를 종결한다는 의견을 접수했다. 
 
이에 대한항공은 지난 1월14일 9개 필수신고국가 경쟁당국에 기업결합신고를 진행한 이래 터키, 태국 경쟁당국의 기업결합심사를 통과해 해당 국가와 관련한 아시아나항공 인수·합병 필요 선행조건을 충족하게 됐다. 현재 우리나라를 포함 △미국 △유럽연합(EU) △중국 △일본 등 나머지 필수신고국가 경쟁당국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나머지 필수신고국가 경쟁당국의 추가 요청사항에 적극 협조하고 있으며, 조속한 시일 내에 절차를 마무리해 아시아나항공 인수 절차를 마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백주아 기자 clockwor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주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