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부산광역시와 MOU...창업기업 판로 활성화
이커머스 시장 교육·1대 1 MD 컨설팅 등 진행…e커머스비즈센터도 운영
입력 : 2021-05-13 09:50:12 수정 : 2021-05-13 09:50:12
사진/위메프 제공
 
 
[뉴스토마토 홍연 기자] 위메프가 부산시 소재 창업기업, 스타트업이 이커머스 시장에 안착할 수 있도록 지원 활동을 펼친다.
 
위메프는 12일 부산광역시와 ‘부산 창업기업 판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위메프는 부산시 창업기업이 온라인에서 성공하는 데 필요한 제반 사항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이커머스 시장에 맞는 상품성 진단, 매출 증대를 위한 방향성 제시 등을 골자로 △이커머스 시장 교육 △신규 판매자 인큐베이팅 △1대 1 MD 컨설팅 등을 진행한다.
 
‘e커머스비즈센터’ 기획전도 운영한다. ‘e커머스비즈센터’는 부산경제진흥원이 운영하는 부산지역 전자상거래 창업기업을 위한 오프라인 종합지원시설이다. ‘e커머스비즈센터’과 연계해 이곳에 입주한 부산 기업들의 상품을 위메프에서 만나볼 수 있는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지훈 위메프 운영본부 본부장은 “이번 업무 협약으로 부산시 유망 기업이 위메프 플랫폼을 통해 더 많은 소비자를 만날 수 있게 됐다”며 “이들이 온라인 시장에서 성공적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위메프만의 노하우를 적극 공유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연 기자 hongyeon1224@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홍연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징검다리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