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신증권, 금융챗봇 '벤자민' 고객질문 100만건 돌파
입력 : 2020-02-26 17:57:24 수정 : 2020-02-26 17:57:24
[뉴스토마토 심수진 기자] 대신증권은 답변 정확도와 고객 편의성을 높인 인공지능 금융전문 로봇 '벤자민'이 100만건의 고객 질문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벤자민은 대신증권 온라인 거래매체(HTS, MTS)에서 365일, 24시간 고객과 상담이 가능한 대화형 채팅봇이다. 모바일 시대에 요구되는 고객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인공지능 기술을 접목한 금융서비스다. VOC(고객관리시스템)를 통해 고객들이 질문하고 건의했던 방대한 분량의 데이터를 핵심 표준지식으로 분류하고 분석해 고객이 원하는 최적의 답변을 찾아낸다. 지난 2017년 765개의 답변 영역으로 시작해 현재는 2000개로 세분하고 고도화해 안내하고 있다.
 
서비스 초반에는 계좌관리, 공인인증서, 공모주 청약 등 단순 업무 위주로 상담했으나 영역을 확대해 신용대출, 주식매매, 해외주식, 금융상품 등 증권 업무 전반에 걸쳐 고객 상담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안석준 대신증권 스마트Biz추진부장은 "벤자민은 머신러닝기법을 통해 스스로 배우고 깨우쳐 진화하고 있다"며 "모든 이용자가 만족하는 인공지능 로봇으로 발전시켜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신증권은 인공지능 금융전문 로봇 '벤자민'이 100만건의 고객 질문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자료/대신증권
 
심수진 기자 lmwssj0728@etomato.com
 

 
심수진 기자 lmwssj0728@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증권계좌대비 300%, 연 2.6% 토마토스탁론 바로가기
  • 심수진

반갑습니다 증권부 심수진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