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파이낸셜, 네이버페이 현장결제 수수료 지원 연말까지 연장
현장결제 가맹점 대다수 영세·중소사업자…코로나19 장기화 사업 부담 경감 기대
입력 : 2021-10-15 09:53:14 수정 : 2021-10-15 09:53:14
[뉴스토마토 김진양 기자] 네이버파이낸셜이 네이버페이 현장결제 수수료 지원 혜택을 연말까지 연장하기로 했다. 현장결제 가맹점 대다수가 영세·중소사업자임을 감안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사업 부담이 늘어난 이들을 돕기 위해서다. 
 
네이버파이낸셜은 네이버페이 현장결제 수수료 전액 지원 서비스를 올해 12월31일까지 연장한다고 15일 밝혔다. 앞서 네이버파이낸셜은 지난해 11월부터 오는 6월까지 발생한 네이버페이 현장결제 수수료 전액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번 혜택 연장으로 총 14개월분을 지원하게 됐다. 
 
네이버파이낸셜이 네이버페이 현장결제 수수료 전액 지원 서비스를 올해 말까지 연장한다. 사진/네이버파이낸셜
 
네이버페이 현장결제는 온라인에서 적립, 충전한 네이버페이 포인트를 사용해 네이버페이 오프라인 가맹점에서 결제할 수 있는 서비스다.
 
현장결제 수수료는 2022년 1월 중 일괄 지급될 예정이며 자세한 내용은 네이버 검색창에 ‘네이버페이 현장결제’를 검색하면 연결되는 캠페인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네이버파이낸셜은 올해 8월 현장결제에 특화된 네이버페이 앱을 선보였다. 네이버페이 앱을 통해서는 지갑 없이 간편하게 오프라인 결제, 포인트, 멤버십 적립까지 끊김 없이 이용이 가능하다. 
 
최진우 네이버파이낸셜 총괄은 "영세·중소 사업자 비중이 높은 현장 결제 가맹점이 최근 장기화된 코로나19의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네이버파이낸셜의 수수료 지원책 연장으로 힘이 되길 바란다"고 서비스 연장 취지를 설명했다. 이어 그는 "네이버파이낸셜은 호평을 받고 있는 스마트스토어 사업자 대출, 빠른정산은 물론 비대면 결제 트렌드에 발맞춰 오프라인 중소상공인도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책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김진양 기자 jinyangkim@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진양

안녕하세요. 뉴스토마토 산업1부 김진양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