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협력사 대금 500억원 조기 지급"
정상 지급일보다 평균 6일, 최대 15일 앞당겨
입력 : 2021-01-20 06:00:00 수정 : 2021-01-20 06:00:00
[뉴스토마토 홍연 기자] 홈플러스는 설 명절을 앞두고 중소 협력회사의 원활한 자금운영을 돕기 위해 대금을 조기 지급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조기 지급 대상 회사는 대기업을 제외한 중소 협력회사 중심의 약 220여 개사로 약 500억 원 규모의 대금이 조기 지급된다.
 
홈플러스는 이들 중소 협력회사 대금을 정상 지급일보다 평균 6일, 최대 15일 앞당겨 설 연휴 전인 2월 5일부터 10일 사이 지급기로 했다.
 
홈플러스 관계자는 “사상 최악의 실적과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협력회사와의 고통 분담과 동반성장 차원에서 자체적으로 금융비용을 투자해 상품 대금을 명절 전에 미리 지급하기로 했다”며 “중소 협력회사들이 자금 부담을 덜고 설 영업을 준비하는 데 작은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홈플러스 강서 본사 전경. 사진/홈플러스 제공
 
홍연 기자 hongyeon1224@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홍연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징검다리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