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임 씨티은행장에 유명순 선임…임기 3년
씨티은행, 27일 임시주총·이사회 열어 결정
입력 : 2020-10-27 12:28:36 수정 : 2020-10-27 12:28:36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한국씨티은행은 27일 임시 주주총회 및 이사회를 개최해 유명순 현 기업금융그룹장 겸 은행장 직무대행을 임기 3년의 신임 은행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유명순 신임 은행장은 1987년 씨티은행 서울지점 기업심사부 애널리스트로 입행해 서울지점 기업심사부장, 한국씨티은행 다국적기업 본부장 및 기업금융상품본부 부행장을 거쳤다. 기업금융그룹 수석부행장을 역임했으며, 지난 9월1일부터는 은행장 직무대행을 겸임했다.
 
유 신임 행장 선임으로 이날 국내 민간은행 가운데 최초로 여성은행장이 탄생했다. 직전까지는 국책은행인 기업은행에서 지난 2013년 임명된 권선주 전 기업은행장의 사례가 있다. 
 
한국씨티은행이 이날 임시 주주총회 및 이사회를 개최하고 유명순 씨티은행장 직무대행을 신임 행장에 선임했다. 사진/씨티은행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병남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