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이물 발견된 '렘데시비르', 국내 미수입"
유리 입자 발견돼 미국 내 2개 제조번호 회수 조치
입력 : 2021-12-06 11:09:00 수정 : 2021-12-06 11:09:00
식약처 전경. 사진/식약처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는 미국 길리어드가 유리 입자가 발견된 '베클루리주(렘데시비르)' 일부 제조번호 제품을 회수했다는 보도와 관련해 해당 제조번호 제품은 우리나라에 수입되지 않았다고 6일 밝혔다.
 
업체 발표에 따르면 해당 회수 제품은 미국 내에서 유통됐으며, 제조번호는 2141001-1A 및 2141002-1A로 확인됐다.
 
식약처는 "국내외 의약품 안전성 정보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해 국내 영향 여부를 면밀히 검토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안전한 의약품이 유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동지훈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