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여자 양궁 9연패' 축하 "기분 좋은 쾌거"
SNS에 축하메시지…"참 장하고 자랑스러워"
입력 : 2021-07-25 19:41:53 수정 : 2021-07-25 19:41:53
[뉴스토마토 이성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5일 대한민국 여자 양궁 대표팀이 2020 도쿄올림픽 양궁 여자 단체전에서 올림픽 9회 연속 금메달 획득에 성공한 것에 "기분 좋은 쾌거"라며 축하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자신의 SNS에 글을 올려 "한국 양궁 정말 잘한다"며 "바람이 많이 부는 가운데서도 압도적인 실력을 보여주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또한 "1988 서울올림픽에서 양궁 여자 단체전이 처음 도입된 이후 정상의 자리를 한 번도 놓치지 않았고, 올림픽 9연패의 대기록을 세웠다"며 "참으로 장하고 자랑스럽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최선을 다한 노력으로 우리 국민에게 두 번째 금메달과 함께 큰 기쁨을 보내준 강채영, 장민희, 안산, 세 선수와 코치진에게 진심 어린 축하와 감사를 드린다"며 "개인전에서도 선전할 것을 기대하며, 국민들과 함께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출처/문재인 대통령 트위터 캡쳐
이성휘 기자 noirciel@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성휘

‘단순 새 소식’보다 ‘의미 있는 소식’ 전달에 노력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