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스페인 대학서 OLED TV로 디지털아트 선보여
입력 : 2021-06-23 10:00:00 수정 : 2021-06-23 10:00:00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LG전자(066570)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가 세계적 명성의 디자인학교 학생들이 선보인 작품을 담아냈다.
 
LG전자는 스페인 마드리드에 위치한 에스네 이노베이션 산업 디자인 대학(ESNE)과 협업해 디지털아트 전시회를 열었다고 23일 밝혔다. ESNE는 패션, 인테리어, 제품 및 UX 등에서 인지도가 높은 스페인의 대표적인 디자인 전문학교다.
 
LG전자는 LG OLED 에보(OLED evo)를 비롯한 2021년형 LG TV로 ESNE 학생들의 디지털아트를 선보였다. 전시는 주변에 설치된 화려한 색감의 조명과 작품을 섬세하게 표현해내는 LG OLED TV가 서로 조화를 이룬다. LG전자는 화소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내고 이를 자유자재로 조절하는 자발광(Self-Lit) OLED의 특성을 신비로운 분위기로 연출했다.
 
LG전자가 스페인에서 세계적 명성의 디자인학교 학생들이 선보인 디지털아트를 OLED TV를 통해 선보였다. 전시장을 찾은 관람객들이 LG OLED TV와 함께 전시한 디지털아트를 감상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전자는 이번 전시를 통해 현지 미디어를 대상으로 TV 신제품을 소개하는 행사도 함께 진행했다. 
 
LG OLED TV는 정확한 색 표현이 가능해 원작의 느낌을 그대로 전달해야 하는 전시용 디스플레이로 사용하기에도 제격이라는 설명이다. LG OLED TV 전 제품은 글로벌 인증기관 인터텍(Intertek)으로부터 원작과 화면간 명도?채도?색도 차이를 평가하는 색 충실도(Color Fidelity) 100%를 충족하는 패널을 사용한다.
 
특히 LG전자가 올해 처음 출시한 LG OLED 에보(모델명: G1)는 효율이 높아진 차세대 패널에 업그레이드된 이미지 처리 기술을 더해 더 선명하고 밝은 화질을 표현한다. 65형(대각선 길이 약 165센티미터) 기준 20밀리미터(mm)가 채 되지 않는 두께로 벽에 밀착하는 갤러리 디자인이 더해져 성능은 물론이고 디자인에서도 정점에 올라 있는 제품이다.
 
LG OLED 에보의 차별화된 성능은 현지에서도 높이 인정받고 있다. 스페인 소비자매체 오씨유 콤프라마에스트라(OCU Compra Maestra)는 TV 성능평가에서 총 142개 TV 가운데 LG OLED 에보(모델명: 65G1)에 가장 높은 점수인 82점을 부여하며 최고 평가(MEJOR DEL ANALISIS) 마크를 부여했다. LG OLED TV는 이 매체가 실시한 TV 성능평가에서 전 인치대를 통틀어 1위부터 10위까지를 전부 차지하며 경쟁 제품을 압도하고 있다.
 
LG전자 이베리아법인장 하이메 데 하라이즈(Jaime de Jaraiz)는 “세계적 명성의 디자인학교와 함께한 이번 전시와 같이 예술 분야와 접목한 프리미엄 마케팅을 지속 확대하며 보다 많은 고객에게 LG OLED TV의 차별화된 화질과 디자인을 알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