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케스트라와 만난 ‘LG 시그니처’…프리미엄 마케팅 박차
입력 : 2021-06-20 11:00:00 수정 : 2021-06-20 11:00:00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LG전자(066570)가 세계적인 오케스트라와 손잡고 ‘LG 시그니처(LG SIGNATURE)’의 초 프리미엄 가치를 알린다.
 
LG전자는 영국의 로열 필하모닉 오케스트라(Royal Philharmonic Orchestra)의 공식 파트너로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프리미엄 브랜드 LG 시그니처를 앞세워 RPO의 창단 75주년을 기념하는 올해 공연 시즌을 후원한다.
 
LG 시그니처는 ‘기술에 영감 주는 예술, 예술을 완성하는 기술(Art inspires technology. Technology completes art.)’이라는 슬로건과 함께 △기술 혁신 기반의 압도적인 성능 △본질에 충실한 정제된 디자인 △차원이 다른 혁신적인 사용성을 지향하는 LG전자의 프리미엄 가전 브랜드다.
 
LG전자가 영국의 로열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손잡고 'LG 시그니처(LG SIGNATURE)'의 초프리미엄 가치를 알린다. 공식 파트너인 LG전자는 LG 시그니처를 앞세워 로열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창단 75주년을 기념하는 올해 공연 시즌을 후원한다. 사진/LG전자
 
LG전자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세계적인 오케스트라 공연을 즐기는 고객들에게 LG 시그니처의 브랜드 철학뿐 아니라 기술적, 예술적 가치를 보다 효과적으로 알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G전자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 나노셀 TV와 같은 LG 스마트 TV를 사용하는 고객들이 올 9월 영국 런던의 로열 알버트 홀(Royal Albert Hall)에서 열리는 RPO 창단 75주년 기념 콘서트의 하이라이트 영상을 즐길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특히 이 영상은 8K 해상도로 제작된다. LG 시그니처 OLED 8K를 사용하는 고객은 오케스트라를 생생한 화면으로 즐길 수 있다.
 
LG전자는 LG 시그니처의 차별화된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해 문화·예술·스포츠 등 다양한 분야에서 프리미엄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LG전자는 최근까지 러시아 푸시킨미술관, 미국 아메리칸발레시어터(American Ballet Theater), 이탈리아 라 스칼라(La Scala) 오페라극장 등과 협업해 LG 시그니처의 혁신적인 기술력과 예술적 가치를 알려왔다. 또 2017년부터 세계 5대 메이저 여자골프 대회인 ‘에비앙 챔피언십’을 공식 후원해오고 있다.
 
이범섭 LG전자 영국법인장(상무)은 “LG 시그니처의 브랜드 철학과 진정성을 효과적으로 알리기 위해 문화·예술·스포츠를 활용한 프리미엄 마케팅을 지속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