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A생명, 삼성카드 고객 전용 암보험 출시
입력 : 2021-05-18 14:08:27 수정 : 2021-05-18 14:08:27
[뉴스토마토 권유승 기자] AIA생명은 삼성카드와 전략적 업무협약을 맺고 삼성카드 고객 전용 'AIA100세 든든 슈퍼암보험' 상품을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AIA생명과 삼성카드는 언더라이팅(보험 인수 심사)를 위해 양사의 디지털 역량을 결합해 고객 맞춤형 심사 제도 'DDUW(Data Driven Underwriting)'를 확립했다.
 
'DDUW'는 삼성카드 고객의 데이터 심층 분석 결과를 AIA생명의 언더라이팅 자체 기준과 접목해 고객 개인별로 보험 가입에 필요한 고지 항목을 결정한다. 이를 통해 삼성카드 고객은 간편하게 보험 상품에 가입할 수 있게 된다.
 
'AIA100세 든든 슈퍼암보험'은 이러한 고객 맞춤형 심사제도가 도입된 상품이다. 상품의 주계약과 특약에 가입한 고객은 최대 1억5000만원의 일반암 진단금을 보장받는다. 암 진단 사실만 확인되면 최초 1회에 한 해 보험금이 일시금으로 지급돼 생활비, 치료비, 간병비 등으로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다.
 
특히 검사비, 항암치료비, 약값 등 항목에 따라 진단 자금을 나눠주거나 추가 서류를 요청하는 번거로운 절차도 없다. 고객이 삼성카드 다이렉트 보험 채널을 통해 직접 가입할 수 있다는 장점도 지녔다. 일반 간편 보험 상품과 비교해 보험료도 합리적 수준이다.
 
20~30대 젊은층 고객은 합리적인 보험료로 암 보장을 최대한도로 가입할 수 있다. 40~50대 고객은 본인과 가족에게 꼭 필요한 보장을 받거나 기존 보험에 부족한 부분을 업그레이드할 수 있다. 10년마다 갱신을 통해 최대 100세까지 보장받을 수 있어 100세 시대에 적합한 맞춤 설계를 할 수 있다.
 
AIA생명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삼성카드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디지털 채널과 고도화된 데이터 분석으로 고객에게 보다 쉽고 간편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며 "사람들을 '더 건강하게, 더 오랫동안, 더 나은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돕는다는 AIA생명의 목표를 더욱 공고히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AIA생명이 삼성카드와 전략적 업무협약을 맺고 삼성카드 고객 전용 'AIA100세 든든 슈퍼암보험' 상품을 출시했다. 사진/AIA생명
권유승 기자 kys@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유승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