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국내선 자유이용권 ‘민트패스’ 출시
이날부터 내달 5일까지 ‘11번가’ 통해 여행 패스 3종류 판매
5개월간 무제한 탑승 가능한 주중 이용권 19만9000원
입력 : 2021-04-29 09:27:42 수정 : 2021-04-29 09:27:42
[뉴스토마토 백주아 기자] 에어서울이 국내 전 노선을 무제한으로 탑승할 수 있는 항공권 판매를 시작한다. 
 
 
에어서울은 국내선 노선을 원하는 만큼 탑승할 수 있는 ‘민트패스’를 이날 오후 3부터 11번가와 함께 판매를 시작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하는 국내선 민트패스는 김포~제주, 김포~부산(김해), 부산(김해)~제주 등 에어서울이 취항하는 국내 전 노선에서 이용할 수 있는 여행 패스로, 원하는 만큼 동일 노선의 중복 사용도 가능하다. 
 
사용 기간은 5월 6일부터 9월 30일까지 주중(월요일~목요일)에 사용할 수 있으며, 일부 성수기 시즌은 이용이 제한된다.
 
민트패스는 탑승할 수 있는 횟수에 따라 3가지 종류로 판매된다.
편도 기준 6회 탑승이 가능한 패스는 9만9000원, 편도 기준 10회 탑승이 가능한 패스는 14만9000원이며, 자유이용권처럼 무제한으로 탑승할 수 있는 패스는 19만9000원이다.
 
민트패스는 에어서울 홈페이지 회원을 대상으로 이날 오후 3시부터 내달 5일까지 11번가를 통해 판매된다. 특히 11번가는 첫 출시를 기념해 29일 오후 3시부터 7시까지 4시간 동안 11번가 ‘타임딜’에서 민트패스를 추가해 5000원 할인된 가격에 판매할 예정이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국내선 이용객 증가 추세에 따라, 11번가와 함께 파격적인 혜택으로 상품을 구성했다”며 “여행뿐만 아니라 출장 등 비즈니스 고객도 많은 만큼 민트패스 혜택을 잘 활용하실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백주아 기자 clockwor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주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