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상증자 앞둔 한화솔루션, 우리사주 청약률 100% 초과
입력 : 2021-02-16 14:54:01 수정 : 2021-02-16 14:54:01
[뉴스토마토 백주아 기자] 한화솔루션이 다음달 유상증자를 앞두고 임직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우리사주 사전 청약의 청약률이 100%를 초과했다.
 
 
한화솔루션 울산공장 전경. 사진/한화솔루션 
 
16일 한화솔루션은 <뉴스토마토>와의 통화에서 우리사주조합을 대상으로 지난달 20일에서 이달 8일까지 사전 청약을 받은 결과 전체 조합원 청약률이 106%로 집계됐다고 16일 밝혔다. 
 
한화솔루션은 지난해 12월 태양광과 그린 수소 분야의 선제적 투자를 위해 3141만4000주의 유상증자에 나섰다. 자본시장법에 따라 신주 물량의 20%(약 628만주)를 우리사주조합에 우선 배정했다. 우리 사주의 경우 보호예수(주식 매각제한) 기간이 있어 조합원들은 배정받은 신주를 1년간 매도가 불가능하다.  
 
한화솔루션의 유상증자 신주 발행가액은 오는 22일 확정된다. 이후 24일과 25일 양일간 기존 주주를 대상으로 한 청약이 이뤄진다. 실권주가 발생하면 내달 2일과 3일에 일반공모를 거쳐 같은 달 18일 신주가 상장될 예정이다.
 
한화솔루션의 최대주주로 약 37%의 지분을 보유한 한화는 이번 유상증자에 대해 초과 청약(120%)에 나서겠다고 지난 9일 공시했다. 앞서 한화는 한화솔루션에 역대 최대 규모인 약 4000억원을 출자하는 유상증자를 결정했다. 
 
한화솔루션 관계자는 “이번 초과 청약은 태양광, 그린 수소 사업의 성장성에 대한 대주주와 임직원들의 기대감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백주아 기자 clockwor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주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