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엔터테인먼트, '코로나19 확산 방지' 성금 5억 기부
"의료진 방호복, 마스크 포함 부족한 의료 용품 지원에 써달라"
입력 : 2020-02-28 11:06:42 수정 : 2020-02-28 11:06:42
[뉴스토마토 권익도 기자] SM엔터테인먼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성금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다. 
 
28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따르면, SM엔터테인먼트는 전국에서 코로나 19 환자 치료에 매진 중인 의료진들을 위해 이날 5억원을 기부했다. "방호복과 마스크를 포함, 부족한 의료 용품 지원에 써달라고 기부금을 보내왔다"고 밝혔다.
 
SM은 지난 2014년 사회공헌 브랜드 ‘SMile’을 론칭하고 아티스트 재능기부, 후원, 문화/교육 지원, 임직원 봉사단, 파트너십을 통한 활동, 음악 꿈나무들을 위한 ‘SMile Music Festival’ 등 SM의 콘텐츠와 인프라를 활용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왔다.
 
재난 구호모금 전문기관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1961년 전국의 신문사와 방송사, 사회단체가 힘을 모아 설립한 순수 민간 구호기관이자 국내 자연재해 피해 구호금을 지원할 수 있는 유일한 법정 구호단체다.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는 코로나19 감염 대응과 관련해 구호물품을 지원하고 있다. 코로나19 사태 극복을 위한 성금은 계좌이체 후원(국민054990-72-011876, 예금주 재해구호협회), 카카오 같이가치 모금함 등을 통해 기부할 수 있다(문의 1544-9595, www.relief.or.kr).
 
코로나19에 대응하는 서울의 한 병원 의료진들 모습. 사진/뉴시스
 
권익도 기자 ikdokw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익도

자유롭게 방랑하는 공간. 문화를 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