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 시니어 금융소비자 간담회 개최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 합동 ‘금융현장소통반’ 주최
입력 : 2019-11-15 14:12:00 수정 : 2019-11-15 14:12:00
지난 14일 서울 영등포구 더케이(The-K)타워에서 열린 고객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앞줄 왼쪽에서 네번째)장웅수 금융감독원 국장, (뒷줄 오른쪽에서 세번째)조남훈 금융위원회 사무관. 사진/국민은행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국민은행이 지난 14일 서울 영등포구 더케이(The-K)타워에서 금융위원회, 금융감독원 합동 ‘금융현장소통반’ 주최로 'KB골든라이프 고객자문단과 함께하는 시니어 금융소비자 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15일 밝혔다.
 
KB골든라이프 고객자문단은 시니어 고객과 소통하며 고객의 눈높이에 맞는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 2017년부터 KB국민은행이 운영하고 있는 고객 패널제도이다. 고객자문단은 기존 상품과 서비스를 개선하고 새로운 아이디어를 제공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이날 간담회에는 조남훈 금융위원회 사무관, 장웅수 금융감독원 국장 및 ‘KB골든라이프 고객자문단’자문위원 12명이 참석했으며, 시니어 고객들이 평소 금융거래를 하면서 느낀 불편사항과 금융제도 개선에 대한 다양한 현장의 목소리가 전달됐다. 
 
특히 투자상품 판매 시 위험등급 고지, 신종금융상품에 대한 금융당국의 관리감독 기능 강화 등 투자상품에 대한 건의들이 이어졌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현장의 다양한 목소리를 듣고, 상품과 서비스를 개선해시니어 고객이 더욱 편리한 금융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병남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