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지주, 핀테크 주제로 '해커톤' 대회 개최
채용·신한퓨처스랩 서류심사 면제 등 혜택 부여
입력 : 2019-10-21 13:18:40 수정 : 2019-10-21 13:18:40
[뉴스토마토 백아란 기자] 신한지주(055550)는 내달 22일부터 사흘간 그룹 차원의 '신한 해커톤' 대회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해커톤(Hackathon)은 해킹(Hacking)과 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로 다양한 분야의 사람들이 팀을 이뤄 마라톤처럼 일정한 시간과 장소에서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행사다. 참가자들은 3일 동안 핀테크 서비스를 주제로 신한은행·신한카드·신한금융투자·신한생명의 130여개 API와 외부 API를 활용해 다양한 서비스 개발을 진행하게 된다.
 
대회 마지막 날에는 발표와 심사를 통해 13팀에게 총상금 3400만원이 수여되며, 대상 1팀에게는 1000만원이 주어진다. 이 외에도 최우수상 2팀에게는 각 500만원, 우수상 4팀 각 200만원, 장려상 6팀에게 각 100만원을 시상할 예정이다.
 
사진/신한지주

아울러 입상팀 전원에게는 신한은행을 비롯한 주요 계열사 '대졸 신입 공채', 신한은행의 창업 지원 프로그램인 ‘두드림 스페이스’ 및 국내 대표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신한 퓨처스랩’ 지원 시 서류심사 면제의 특전이 제공된다.
 
한편 접수기간은 11월13일까지며, ‘신한 해커톤’ 전용 온라인 사이트를 통해 대학(원)생, 취업준비생, 예비창업자, 일반기업 직원 등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이번 해커톤 대회를 통해 혁신적이고 경쟁력 있는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함은 물론, 미래 기술을 선도할 수 있는 우수인재와 파트너사 Pool을 확보하고자 한다"며 "신한 해커톤을 매년 지속 개최해 최고의 상금과 최고의 개발자 경험을 제공하는 국내 대표 해커톤 대회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신한은행
 
백아란 기자 alive02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아란

볼만한 기자가 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