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리어에어컨, 2018년형 이동식 에어컨 출시
입력 : 2018-06-14 10:15:55 수정 : 2018-06-14 10:15:55
[뉴스토마토 이우찬 기자] 캐리어에어컨은 별도의 실외기를 설치할 필요가 없는 '2018년형 이동식 에어컨'을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캐리어에어컨에 따르면 '2018년형 이동식 에어컨'은 냉·난방, 제습, 송풍 등 다양한 기능을 보유한 제품으로 더운 여름철에는 냉방기, 추운 겨울철에는 보조 난방기로 활용할 수 있다.
 
캐리어에어컨의 '2018년형 이동식 에어컨'은 냉방 전용 모델을 추가해 라인업을 확대하고, 디자인을 개선한 것이 특징이다.
 
냉방 전용 모델(냉방면적 23.6㎡)과 냉난방 겸용 모델(냉방면적 28.5㎡, 난방면적 15㎡)로 구성되며, 리모컨을 사용해 먼 거리에서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상하자동풍향 기능을 적용해 보다 넓은 공간까지 냉·난방이 가능하다.
 
또한, 실외기 설치가 어려운 장소와 배관 연결이 어려운 장소, 부분 냉난방이 필요한 장소 등 다양한 환경에서 설치할 수 있다.
 
캐리어에어컨 관계자는 "냉·난방 및 제습 송풍까지 가능한 전문가전 제품으로 소비자의 편리성과 실용성을 겸비한 실속형 제품이며 합리적인 가격으로 책정되어 많은 수요가 예상된다"고 말했다.
 
사진=캐리어에어컨
 
이우찬 기자 iamrainshin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우찬

중소벤처기업부, 중기 가전 등을 취재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