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해명, 단톡방 조종설에 “억울한 일 겪고 사는 것”
입력 : 2021-04-20 00:45:24 수정 : 2021-04-20 00:45:24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방송인 함소원이 팬 단톡방을 이용해 여론 조작을 했다는 의혹에 대해 해명을 했다.
 
함소원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유치한 중학생들 같아서 이런 거 안 올려 드리려고 했다. 나 이런 거 싫어한다법정에서 밝히고 판결 나오면 다 알려드리겠다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그러니 인터뷰 하신 분들은 이 분들이시고 만나서 어떻게 된 일인지 알려 드리겠다. 추측성이나 한 쪽의 인터뷰만 받으시고 기사나 방송은 자제해 달라마지막 장은 팬클럽 회장님이 올리셨다. 자기가 한 일을 내가 뒤집어 쓴다고 우시는데 뭐 어떻냐고 했다.
 
끝으로 살다 보면 누명도 쓰고 억울한 일도 겪고 사는 거다. 이 시기 그냥 겪겠다이왕 먹는 욕 더 먹고 밝혀지면 그때 다시 사랑해 달라고 덧붙였다.
 
앞서 한 매체는 같은 날 오전 함소원이 팬 단톡방을 이용해 여론을 조작하려 했다고 보도를 했다. 보도에 따르면 함소원은 자신의 팬들에게 기사 링크를 공유해 항의, 전화, 신고 등을 부탁했다. 또한 홈쇼핑에 자진 하차 했지만 팬들에게 억울함을 호소했다. 이를 본 팬들은 함소원을 다시 출연 시켜줄 것을 요구하는 전화를 걸었다.  
 
 
함소원 해명. 사진/채널A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