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은 공식입장 “학폭 루머 사실 무근, 법적 대응 진행”
입력 : 2020-07-24 01:19:56 수정 : 2020-07-24 01:19:56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걸그룹 에이프릴 멤버 이나은 측이 학창시절 괴롭힘 루머와 관련한 스케줄 취소에 공식입장을 밝혔다.
 
에이프릴 소속사 DSP미디어는 23일 에이프릴 공식 팬카페에 이나은 루머와 관련해 공식입장을 전했다. 이나은 측은 당사는 커뮤니티에 게재된 글을 인지한 시점부터 아티스트 본인뿐 아니라 주변 지인을 통해 면밀한 확인 과정을 거쳤으며 사실 무근이라는 결론을 내렸다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또한 이번 건과 관련해 당사는 글 게재 시점 이후부터 모든 자료를 수집해 왔으며 금일 법무법인을 선임해 강경하게 법적 대응을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이 시간 이후 당사 아티스트에 대한 허위사실의 유포 및 이를 유포하는 행위에 대해 강력히 대응할 예정이다고 했다.
 
지난 22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초등학교 시절 이나은으로부터 괴롭힘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네티즌의 글이 게재됐다. 글쓴이는 이 일로 인해 자신의 엄마가 이나은이 TV에 나오면 치를 떤다고 주장을 했다. 또한 이나은과 함께 다른 친구 A가 자신을 따돌렸다면서 사과를 요구했다.
 
이후 한 매체는 이나은이 학교 폭력 의혹 주장에 충격을 받아 예정된 컴백 준비 스케줄을 취소했다고 보도했다. 현재 이나은은 매주 일요일 방송되는 SBS ‘인기가요진행을 맡고 있다. 이나은 측은 이나은이 안무 연습을 쉬고 모처에 머무르며 휴식 중이며 컴백 일정에 문제가 없다고 밝혔다.  
 
이나은 공식입장. 사진/뉴시스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