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지알에스, 김포공항 국내선 컨세션 사업 운영
병원, SRT 역사에 이어 공항 식음료 구역으로 컨세션 사업 확대
입력 : 2018-02-19 09:31:16 수정 : 2018-02-19 09:31:16
[뉴스토마토 김보선·기자] 롯데지알에스가 김포공항 국내선 4층에 식음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컨세션 사업을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롯데지알에스는 지난 2016년 8월 강동 경희대 병원 컨세션 사업 진출을 시작으로 부산 해운대 백병원, SRT 역사(수서·동탄·지제),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의 사업권을 획득해 운영하고 있다. 또한 3월에는 김해국제공항 국제선 청사 컨세션 운영권을 획득해 총 6곳으로 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다.
 
롯데지알에스가 김포공항 국내선 4층에 운영하는 ‘스카이 엘 푸드 에비뉴(SKY.L FOOD AVENU)’는 4층 테마식당가에 위치해 있으며, 영화식당과 에머이등 독립된 공간에서 식사가 가능한 풀 서비스 매장을 운영한다. 또한, 해외 브랜드 일리 커피와 국내 유기농 우유 아이스크림 전문점 백미당 등 식사와 디저트를 한 층에서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마련했다.
 
롯데지알에스 관계자는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과 김포공항 국내선 식음료 사업 운영을 통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소비자의 만족도를 높일 것”이라고 전했다.
 
김포공항 국내선 4층에 운영하는 ‘스카이 엘 푸드 에비뉴'. 사진/롯데지알에스
 
김보선 기자 kbs726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보선

시장을 보는 또 하나의 눈이 되어드립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