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환기업, 방글라데시 아파트 신축공사 수주
2018-01-17 16:14:54 2018-01-17 16:14:54
[뉴스토마토 임효정 기자] 기업회생절차를 진행중인 삼환기업이 방글라데시 아파트 신축공사를 새롭게 수주했다고 17일 밝혔다.
 
방글라데시 도로교통부 산하 교량청에서 발주한 이번 공사는 다카 고가도로 건설에 따른 원주민의 이주와 재정착을 지원하기 위해 다카시내 북쪽 우타라(Uttara) 지역에 15층 아파트 6개동, 총 504세대를 건설하게 된다.
 
전체 공사금액은 450억원이며, 공사기간은 착공 후 27개월이 소요될 예정이다.
 
삼환기업은 지난 1987년 방글라데시에 첫 진출한 이래, 방글라데시 최장 철도인 자무나 철도를 비롯해 다카~실렛 도로공사, 방글라데시 한국대사관 신축공사, 남아시아 연계도로 등 10여개의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다.
 
한편 삼환기업은 현재 인수·합병(M&A)을 추진하고 있으며 성공적인 M&A를 통해 신규자본을 확충하고, 국내외 수주확보에 적극 나서 경영정상화에 박차를 가해 나갈 방침이다.
 
 
임효정 기자 emyo@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