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라리, 신세계 강남점에 국내 첫 팝업스토어 열어
셔츠·터틀넥·스웻셔츠 등 상품 구성
입력 : 2022-08-16 09:42:13 수정 : 2022-08-16 09:42:13
오라리가 신세계 강남점에서 국내 첫 번째 팝업 스토어를 열었다.(사진=삼성물산 패션부문)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삼성물산(028260) 패션부문의 비이커가 운영하는 글로벌 브랜드 오라리(AURALEE)는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6층에 국내 첫 팝업스토어를 열었다고 16일 밝혔다.
 
고베 출신의 디자이너 이와이 료타는 모델리스트와 디자이너의 경력을 살려, 지난 2015년 봄여름 시즌 오라리를 론칭했다. 엄격한 심사를 통해 엄선된 소재를 장인의 손길을 통해 옷으로 생산해 고객을 만족시키겠다는 브랜드 철학을 강조한다.
 
소재별 개성을 살려 트렌드와 시대성을 반영하는 한편 변함없는 품질을 놓치지 않는 장인정신에 기반한 고품질의 세련된 디자인으로 전세계 패션시장에서 큰 반향을 일으켰다.  
 
오라리는 이번 팝업 스토어를 통해 셔츠, 터틀넥, 스웻셔츠, 재킷, 코트, 스커트, 슬랙스 등 남성과 여성 상품으로 구성했다.
 
또 원단을 감은 형태에서 아이디어를 착안해 원단의 가능성과 확장성을 팝업 공간으로 표현했다. 원단이 방적돼 사람에게 입혀지면 옷이라는 개성을 가진 사물로 완성되고, 옷이 입혀진 형태는 원단의 가능성과 확장성에 의해 존재가치가 결정된다는 이와이 료타의 철학이 담겼다.
 
신지연 비이커 그룹장은 “완벽한 품질과 구조적인 실루엣으로 명성을 떨치고 있는 오라리의 첫 팝업스토어 오픈을 통해 브랜딩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유통 전략을 토대로 고객과의 접점을 늘려나갈 방침이다”고 말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2022.09.25 기준)
관련종목 AI 주가예측
종목명 전일종가 예측가(1M)
삼성물산(28260)111,500108,000(-3.14%)
초록뱀헬스케어(118000)6511,500(130.41%)
신세계인터내셔날(31430)29,00050,300(73.45%)
광주신세계(37710)32,65056,000(71.52%)
롯데쇼핑(23530)93,800127,000(35.39%)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2부 최유라 기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