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욱, 항소심도 당선 무효형(1보)
입력 : 2022-05-20 14:16:37 수정 : 2022-05-20 14:26:30
[뉴스토마토 김응열 기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아들의 인턴 활동 확인서를 허위로 써준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최강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항소심에도 의원직 상실형을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항소5-1부(재판장 최병률)는 20일 업무방해 혐의로 기소된 최 의원에 대한 항소심 선고공판에서 1심과 같이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김응열 기자 sealjjan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열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