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한국광해광업공단 주거래은행 선정
입력 : 2021-10-28 11:02:28 수정 : 2021-10-28 11:02:28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하나은행이 지난 27일 한국광해광업공단과 지역 상생 및 ESG 경영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동반성장을 위한 다양한 협업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업무협약에 따라 하나은행은 향후 3년간 한국광해광업공단의 주거래은행으로서 △반도체, 배터리 등 원료 광물의 안정적 수급 및 전략적 비축 지원을 위한 전문 외국환 서비스 제공 △체계적 자금 관리 및 집행 △현금성 자산 운용 등의 전문 금융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또 양사는 ESG 경영 확산을 위해 △폐광지역 도시재생사업 지원 △지역 진흥사업 후원 통한 동반성장 도모 △광산 인근 지역 불우이웃 돕기 후원 △지역사회 내 사회적 기업 공동 후원 △지역사회 내 소외지역 경제 활성화 지원 등 다양한 부문에서 긴밀한 교류와 협력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한국광해광업공단의 신용도를 활용해 2차~4차 협력기업 앞 '동반성장론' 지원을 통한 동반성장 도모에 나설 예정"이라고 부연했다. 또 양사 공동의 김장김치 나눔 행사, 방한 용품이 포함된 '행복상자' 전달 행사 등 공동 사회공헌 활동도 펼친다.
 
박성호 하나은행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하나은행은 한국광해광업공단의 주요 기능인 자원 안보 지원을 위한 전문 외국환 서비스를 포함한 금융 솔루션 제공뿐만 아니라, 지역 상생과 ESG 경영 공동 확산을 위한 역할 수행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함께 창출하는 동반자로서 다양한 협업을 이어가겠다"고 했다.
 
하나은행은 지난 27일 한국광해광업공단과 강원도 원주시 소재 한국광해광업공단 본사에서 지역 상생 및 ESG 경영 공동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박성호 하나은행장(사진 왼쪽)과 황규연 한국광해광업공단 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하나은행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병남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