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소비자심리 두 달 연속 상승…'위드 코로나' 기대
10월 소비자심리지수 106.8…전월 대비 3포인트 상승
코로나19 백신 접종 속도…긍정적 영향
CCSI 구성 6개 모든 지수 상승
입력 : 2021-10-27 06:00:00 수정 : 2021-10-27 15:49:57
 
[뉴스토마토 김충범 기자] 소비자심리지수가 2개월 연속 상승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속도가 붙고 있고 내달부터 본격화하는 '위드 코로나'로 소비 회복에 대한 기대심리가 반영된 결과로 풀이된다.
 
한국은행이 27일 발표한 '10월 소비자동향조사'에 따르면 이달 소비자심리지수(CCSI)는 106.8로 지난달보다 3포인트 상승했다.
 
CCSI는 소비자동향지수(CSI)를 구성하는 15개 지수 중 현재생활형편·생활형편전망·가계수입전망·소비지출전망·현재경기판단·향후경기전망 6개 주요 지수를 이용해 산출한 심리 지표다. 100보다 높으면 장기평균치(2003년 1월∼2020년 12월)와 비교해 소비 심리가 낙관적이라는 뜻이고, 낮으면 그 반대다.
 
CCSI는 올해 6월 110.3으로 6개월째 전월 대비 상승세를 이어오다 지난 7월 7.1포인트 하락하며 103.2를 기록한 후 8월(102.5)에도 0.7포인트 하락했다. 이후 9월 103.8로 1.3%포인트 상승 반전한 후 이달까지 2개월 연속 상승세를 잇게 됐다.
 
황희진 한은 경제통계국 통계조사팀장은 "소비자심리지수는 코로나19 4차 대유행으로 지난 7~8월에는 7.8포인트 하락했지만, 백신 접종 확대 여파로 9~10월에는 4.3포인트 상승했다"며 "위드 코로나에 따른 경기 회복 기대감이 더해지며 상승세를 보인 것 같다"고 설명했다.
 
CCSI를 구성하는 6개 주요 지수 모두 전월 대비 상승했다. 현재생활형편지수는 92로 전월보다 1포인트 올랐다. 또 생활형편전망지수, 가계수입전망지수는 98, 101로 각각 2포인트씩 상승했다.
 
또 같은 기간 소비지출전망지수는 112로 3포인트, 현재경기판단지수는 80으로 2포인트, 향후경기전망지수는 96으로 2포인트씩 올랐다.
 
한편 CCSI 항목에 포함되지 않는 취업기회전망지수는 94로 전월 대비 6포인트 상승했다. 금리수준전망지수는 전월 대비 1포인트 내린 133을 기록했다. 한은의 기준금리 추가 예고로 높은 수준을 유지했다.
 
또 주택가격전망지수는 전국 주택의 가격 오름세가 지속됐음에도 불구하고, 금리 상승, 가계 대출 규제 등 요인으로 전월 대비 3포인트 하락한 125를 기록했다.
 
지난 1년간 소비자물가상승률에 대한 물가인식은 2.4%로 전월과 같았다. 또 향후 1년간 소비자물가상승률 전망치를 의미하는 기대인플레이션율 역시 2.4%를 기록, 전월과 동일했다.
 
한국은행이 27일 발표한 '10월 소비자동향조사'에 따르면 이달 소비자심리지수(CCSI)는 106.8로 지난달보다 3포인트 상승했다. 사진은 한 은행 관계자가 원화를 들어 보이고 있는 모습. 사진/뉴시스 
 
 
김충범 기자 acechung@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충범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