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중공업, 한국서부발전과 '수소 가스터빈' 개발
입력 : 2021-07-27 14:35:38 수정 : 2021-07-27 14:35:38
[뉴스토마토 김지영 기자] 두산중공업(034020)이 한국서부발전과 손잡고 친환경 수소 가스터빈 개발에 나선다.
 
두산중공업은 27일 한국서부발전과 국내 기술 기반 차세대 친환경 수소터빈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두산중공업은 수소 연소기와 터빈을 개발하고, 관련 부품 양산 기술도 확보할 계획이다. 한국서부발전은 신규 발전소와 노후 화력발전소의 수소터빈 전환에 두산중공업 기술을 적용한다.
 
박형덕 한국서부발전 사장(왼쪽)과 정연인 두산중공업 사장(오른쪽)이 27일 협약식 서명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두산중공업
 
이와 더불어 양사는 중소·중견기업의 수소터빈 관련 기술 개발과 국내외 시장 진출을 지원하는 등 수소터빈 생태계 조성에도 힘을 모으기로 했다.
 
두산중공업은 한국서부발전과 2019년 12월 김포열병합발전소 가스터빈 공급계약을 체결하고 발전용 가스터빈 실증을 진행 중이다. 지난해 7월 차세대 한국형 복합발전 구축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정연인 두산중공업 사장은 "두산중공업은 세계에서 다섯번째로 발전용 대형 가스터빈 독자모델 개발에 성공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2050년 탄소중립을 위한 친환경 수소터빈 개발에도 전사적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영 기자 wldud91422@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지영

알고 싶은 소식을 발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