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은행, 지역 혁신 중소기업에 500억원 지원
입력 : 2021-06-23 14:29:38 수정 : 2021-06-23 14:29:38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부산은행이 23일 부산시청에서 부산시, 기술보증기금,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과 '중소기업 혁신성장과 부산경제 도약을 위한 혁신성장기술 중소기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으로 부산은행은 기술보증기금에 25억원을 특별출연해 총 500억원 한도의 협약보증대출을 시행하기로 했다. 부산은행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역 혁신성장기술 중소기업에 금융지원을 하는 차원"이라고 설명했다.
 
대출대상은 부산광역시에 소재하는 기술혁신선도형 기업, 규제자유특구 및 샌드박스 대상기업, 지역주력산업 영위기업, 코로나19 피해기업이다. 대출금리는 연 최저 2.51% 수준이며, 부산시 중소기업 육성자금과 연계하면 부산시의 이차보전을 통해 최대 0.8%p를 추가로 감면 받을 수 있다. 
 
기술보증기금에서 전액보증서를 발급하며, 보증료율을 0.2%p 우대해 주기로 했다.
 
손대진 부산은행 여신영업본부장은 "지역 내 기반 산업인 중소 제조업체에 대한 원활한 금융지원으로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부산은행이 23일 부산시청에서 부산시, 기술보증기금,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과 '중소기업 혁신성장과 부산경제 도약을 위한 혁신성장기술 중소기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김영춘 기술보증기금 상임이사, 김윤일 부산시 경제부시장, 손대진 부산은행 여신영업본부장, 김문환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 청장. 사진/부산은행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병남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