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온누리상품권, 4개월간 1000억 판매"
입력 : 2021-05-11 09:43:50 수정 : 2021-05-11 09:43:50
[뉴스토마토 이보라 기자]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11일 올해 모바일 온누리상품권 판매액이 1000억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에 따르면 2021년 1월부터 4월까지 판매된 모바일 온누리상품권 금액은 약 103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기간 대비 4.5배 이상 상승했다. 결제 건수 역시 약 130만 건에 달해 11배 이상 늘었다는 설명이다.
 
모바일 온누리상품권이 가장 많이 사용된 지역은 △서울시 △대구광역시 △경기도 △부산광역시 △경상남도 순이었다. 서울에서는 △자양전통시장 △조양시장 △석관황금시장 △청량리청과물시장 △사당시장 순으로 가장 많이 사용됐다.
 
모바일 온누리상품권은 전통시장 및 주변 상점가에서 결제 가능한 제로페이 연계 상품권으로, 상시 10% 할인율로 구매할 수 있다. 지역 제한 없이 전국 전통시장에서 쓸 수 있어 각 지역 특산품, 선물세트, 또는 신선 식품 등을 구매할 수 있다.
 
모바일 온누리상품권은 최근 코로나19로 증가한 비대면 결제를 위해 온라인 결제도 지원한다. 이지웰 온누리전통시장몰, e경남몰, 온누리굿데이, 가치삽시다, 놀장(놀러와요 시장) 등에서 각 지역의 대표상품을 구입할 수 있다. 특히 가정의 달 선물로 좋은 홍삼정, 안마기, 녹용즙, 고창풍천장어, 해남꿀고구마, 각종 영양제 세트 등도 모바일 온누리상품권으로 구입할 수 있다. 또 서초 강남터미널지하상가, 부산 골드테마거리, 대구 패션주얼리특구상점가 등 지역별 특별 상점가에서도 모바일 온누리상품권을 통해 10% 할인 결제가 가능해 봄 맞이 쇼핑에도 유용하다.
 
윤완수 한결원 이사장은 "작년 동기간 대비 모바일 온누리상품권 판매 금액과 결제 건수가 크게 늘었다는 것은 고무적인 일"이라며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전통시장 상인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한결원 역시 전통시장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상품권 서비스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지난 4개월간 모바일 온누리상품권 판매액이 1000억원을 돌파했다. 자료/한국간편결제진흥원
 
이보라 기자 bora11@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보라

정확히, 잘 보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