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신규확진 1097명…역대 최대 규모
위·중증 환자 278명, 누적 사망자 674명
입력 : 2020-12-20 09:47:18 수정 : 2020-12-20 09:47:18
[뉴스토마토 정성욱 기자] 어제 하루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수가 1097명 추가 발생하면서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지난 16일 이후 5일 연속 1000명대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0일 오전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총 4만9665명으로 전날 0시 대비 1097명 추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지난 1월 20일 국내 첫 코로나19 환자가 나온 이후 최대 규모다.
 
일일 확진자수는 지난 16일 1078명, 17일 1014명, 18일 1062명, 19일 1053명, 20일 1097명으로 5일째 1000명대를 기록중이다.
 
신규 확진자 중 국내발생은 1072명, 해외유입은 25명이다. 국내 발생 신고 지역은  서울 470명, 경기 244명, 인천 62명 등 수도권에서 전체 확진자의 72.3%(776명)가 발생했다. 
 
비수도권 확진자는 296명으로 강원 55명, 경남 49명, 부산 33명, 전북 29명, 대구 25명, 제주 24명, 경북 23명, 충남 19명, 충북 14명, 광주 13명, 울산 5명, 전남 4명, 대전 3명이다.
 
완치로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388명 추가돼 총 3만4722명이며, 완치율은 69.91%다.
 
위·중증 환자는 278명이다. 누적 사망자는 전날보다 15명 늘어난 674명이다. 전체 치명률은 1.36%다.
 
한편 현재까지 누적 의심 환자는 368만3094명이며 이 중 349만3954명이 음성 판정을 받고 격리 해제했다. 검사를 진행 중인 사람은 13만9475명이다.
 
 
 
19일 서울 양천구의회 앞에 설치된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의료진이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세종=정성욱 기자 sajikok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성욱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