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철·배진교, 정의당 당대표 결선행…다음달 9일 결론(종합)
결선 투표 10월 5~8일 온라인, 9일 ARS 진행
입력 : 2020-09-27 18:25:43 수정 : 2020-09-27 18:25:43
[뉴스토마토 한동인 기자] 정의당 당대표 선거 결과 김종철 후보와 배진교 후보의 결선행이 결정됐다. 결선 투표는 다음달 9일 최종 발표된다.
 
27일 정의당은 ARS 투표를 진행, 이날 오후 신임 대표단 선출 선거 결과를 발표했다. 당대표 선거에 나선 총 4명의 후보 중 과반 득표가 없어 최다 득표자 1, 2위가 결선에 진출하기로 했다.
 
김종철 후보는 총 4006표(29.79%)로 1위를 기록했고 배진교 후보는 총 3723표를(27.68%) 득표해 2위를 기록했다. 박창진 후보가 2940표(21.86%), 김종민 후보가 2780표(20.67%)를 각각 득표했다.
 
정의당은 당헌 제 65조에 따라 김종철 후보와 배진교 후보의 결선투표를 진행하기로 했다. 결선투표는 다음달 5일부터 8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9일 ARS 투표를 진행한다. 최종결과는 9일 개표와 동시에 발표될 예정이다.
 
정의당 김종민(왼쪽부터), 김종철, 배진교, 박창진 당대표 후보자들이 17일 서울 SBS목동사옥에서 열린 당대표 후보자 토론회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동인 기자 bbha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한동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