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윤미향당선인, 내일까지 입장표명 해라"
입력 : 2020-05-28 15:49:15 수정 : 2020-05-28 15:49:15
[뉴스토마토 이우찬 기자] 정의당이 "윤미향 당선인은 늦어도 내일은 입장표명 바란다"고 28일 요구했다.
 
정의당 김종철 선임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이틀 후인 5월30일이면 21대 국회가 개원한다. 많은 국민들은 윤미향 당선자가 제기되는 문제들에 대해 최소한 국회 개원 전에는 입장을 밝혀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대변인은 "문제가 있다면 있는 대로, 없다면 없는 대로 국민 앞에 입장을 밝히는 것이 개원을 앞둔 당선자로서의 도리"라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그동안 제기됐던 문제들에 대해 정의기억연대는 잘못된 점을 사과하거나, 부당한 공격에 대해서는 반박하는 입장을 내왔다"면서 "그러나 정의기억연대를 실질적으로 이끌었던 윤미향 당선자는 어느 시점 이후 아무런 입장을 내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 대변인은 "21대 국회 개원을 이틀 앞둔 오늘, 또는 늦어도 내일까지는 윤 당선자가 국민 앞에 솔직한 소명을 할 것을 기대하고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 윤미향 당선인. 사진/뉴시스
 
이우찬 기자 iamrainshin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우찬

중소벤처기업부, 중기 가전 등을 취재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