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연합회, 배민 수수료 체계 개편 철회 ‘환영’
"수수료 결정체계 및 가격 구조 합리적으로 개편돼야"
입력 : 2020-04-11 17:21:47 수정 : 2020-04-11 17:21:47
[뉴스토마토 정등용 기자] 소상공인연합회는 지난 10일 배달의민족이 수수료 체계 개편을 철회한 것에 대해 환영의 뜻을 나타냈다.
 
소공연은 이날 공식 논평을 통해 “배달의민족이 일방적인 대폭 요금 인상에 허리가 휘는 소상공인들의 하소연을 받아들인 것으로 이해한다”면서 “소공연을 비롯한 관련 단체와 실제 배달의민족 사용자들과의 성실한 협의로 수수료 결정체계 및 가격 구조의 합리적인 개편에 나서달라”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배달의민족이 일방적으로 주도하는 배민 일부 사용자들만의 협의는 구색 맞추기, 면피용 협의가 될 수 있는 만큼 진정한 협의체 구성을 위해 배달의민족이 성의를 보여달라”고 요구했다.
 
소공연은 이번 사태를 계기로 일부 지자체에서 시행되고 있는 공공 배달앱의 보급과 함께  민간 영역의 노력이 가속화 될 수 있도록 정부와 지자체의 관심과 지원을 당부하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소공연은 “‘온라인 상권 공정화법’ 등 온라인 생태계를 바로 잡을 수 있는 법적, 제도적 장치 마련을 위해 정부와 국회가 노력을 기울여 주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사진/소상공인연합회
정등용 기자 dyzpow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등용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