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건설, 장위15-1구역 가로주택정비사업
지하 2층∼지상 15층 3개동 규모…서울 도심권 추가 수주 기대
입력 : 2020-02-17 14:45:12 수정 : 2020-02-17 14:45:12
[뉴스토마토 최용민 기자] 호반건설이 서울 장위15-1구역 가로주택정비사업을 수주했다.
 
호반건설은 지난 15일 서울 장위15-1구역 가로주택정비사업 조합 총회에서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올해 도시정비사업 분야 첫 수주다.
 
이번 사업은 서울 성북구 장위동 258-2일대에 지하 2층∼지상 15층 3개동 규모의 아파트 206가구를 신축하는 사업이다. 조합은 오는 8월 건축심의 등을 거친 후 2022년 3월 착공을 목표로 사업을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서울 장위15-1구역은 내부순환고속도로와 동부간선도로 등 도심지 접근이 우수하고 상월곡역, 돌곶이역과도 인접한 역세권 사업지다.
 
호반건설 관계자는 “올해는 서울 도심권인 장위15-1구역에서 첫 수주를 하게 됐다”라며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고, 추가 수주에도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위15-1구역 조감도. 사진/호반건설
 
최용민 기자 yongmin03@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용민

하루하루 버티는 당신에게 힘이 되는 기사를 쓰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