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안철수, 총선 승리 위한 역할 기대"
"대표직 내려놓는 이야기 내 입으로 한 일 없어"
입력 : 2020-01-02 17:39:23 수정 : 2020-01-02 17:39:23
[뉴스토마토 한동인 기자] 바른미래당 손학규 대표는 2일 안철수 전 대표의 정계복귀와 관련해 "총선 승리를 위해 커다란 역할을 할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손 대표는 이날 SNS를 통해 안 전 대표의 복귀를 환영하며 "중도통합 개혁 정당인 바른미래당이 정치개혁에 앞장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한국 정치가 바뀌어야 한다. 미래를 향해 나가야 하고 새로운 사람들이 주역으로 나서야 한다"며 "마침 연동형 비례대표제의 국회 통과로 새로운 정치개혁이 출발하는 시점에서, 안 전 대표는 중도개혁과 다당제 연합정치의 출발선에 다시 섰다"고 말했다.
 
이어 "여러 차례 공개적으로 언급하고 안 전 대표 측에 전한 것처럼, 안 전 대표가 원하는 것을 모두 받아들이고, 그가 안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했다.
 
다만 손 대표는 이날 오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대표직 사퇴 여부와 관련해선 "나는 대표직을 내려놓는 이야기를 내 입으로 한 일이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다만 넓어지는 중간지대, 제3의 정치 새로운 길을 열어나가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고 거기서 필요한 역할이 어떠한 것이든 마다하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2일 오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안철수 정계복귀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한동인 기자 bbha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한동인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