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블록체인사업협동조합, 규제 개선 위한 간담회 진행
입력 : 2019-12-02 14:57:25 수정 : 2019-12-02 14:57:25
[뉴스토마토 이우찬 기자] 블록체인 멘토링 카페 후오비 블록체인 커피하우스는 지난달 29일 논현동 후오비 블록체인 커피하우스에서 한국블록체인사업협동조합과 함께 민관합동규제개선추진단 간담회를 진행했다고 2일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는 한국블록체인사업협동조합 조합사를 비롯해 국무조정실 민관합동규제개선추진단, 중기소상공인지원팀 이찬민 팀장, 하승우 전문위원 등 30여명이 참석해 규제로 인한 산업 진흥에 대한 애로사항과 주요 과제를 전달하고 개선방안을 논의했다. 
 
블록체인사업협동조합사는 규제 혁신을 위해 한국 전문투자자의 암호 자산 투자를 위한 입법 제안 블록체인 게임관련 등급 분류 요청 블록체인 관련 산업 정부 규제 및 처벌 규정 수립 블록체인 관련 거래소 제안 가상계좌 발급규제 개선 총 5개의 과제로 사전에 제시했다. 
 
최진영 한국블록체인협동조합 사무국장은 "규제개선추진단과 다양한 분야의 블록체인 관계자, 조합사 대표까지 한자리에 모인 덕분에 혁신방안에 대한 의미있는 논의가 오갈 수 있었다"며 "민관이 합동해 블록체인 산업 진흥 및 규제 개선을 해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송도근 YSK미디어앤파트너스 고문 겸 WGS 회장은 "G20의 가이드라인 제시와 중국 시진핑 주석의 블록체인 기술 진흥에 대한 발표 등 국제 동향을 참조한 한국 정부의 공식적 의견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블록체인사업협동조합의 정기모임은 매월 둘째주 화요일 오후 7시에 후오비 블록체인 커피하우스 지하 공간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사진=후오비 코리아
 
이우찬 기자 iamrainshin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우찬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