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종합화학, 미국 '팩 엑스포' 첫 참가
"글로벌 시장 공략 가속화"
입력 : 2019-09-23 10:38:29 수정 : 2019-09-23 10:38:29
[뉴스토마토 최서윤 기자] SK종합화학이 23일(현지시각)부터 사흘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팩 엑스포(PACK EXPO) 2019’에 참가한다고 이날 밝혔다. 
 
팩 엑스포는 참가업체만 2000여개, 방문객 3만여명을 자랑하는 북미 최대 규모 패키징 제품 전시회다. SK종합화학이 미국에서 진행하는 글로벌 전시에 참여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글로벌 시장 공략을 가속화한다는 취지다. 지난 2017년 미국 다우케미칼의 에틸렌 아크릴산(EAA)과 폴리염화비닐리덴(PVDC) 사업을 성공적으로 인수한 이래 패키징 사업 포트폴리오와 솔루션 역량을 키워왔다. 
 
 
‘팩 엑스포 2019’ SK종합화학 전시 부스 모습. 사진/SK종합화학
 
 
전시 주제는 패키징 분야 핵심 소재를 바탕으로 각 고객이 원하는 차별화된 솔루션을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원스톱(One-stop) 패키징 솔루션’으로 정했다. 다층용(Multi-Layer) 필름과 6개의 필름용 레진(Resin) 제품 등을 전시한다. 남측 전시장(South Hall)에 약 35평 규모 부스와 회의공간을 마련했다. 관계사인 SKC도 공동으로 참여해 에코 라벨(Eco label)을 함께 선보인다.
 
나경수 사장 등 경영진도 현장을 직접 방문, 주요 고객사와의 만남을 통해 고객 유치에 나설 예정이다. 나 사장은 “미국 등 선진시장일수록 고품질의 고부가 패키징 제품 수요가 높아 잠재력이 무한하다”며 “기술력과 제품 포트폴리오를 지속 강화해 마케팅 시너지를 극대화하고 글로벌 ‘탑 티어(Top-tier)’ 패키징 회사로 도약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서윤 기자 sabiduri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서윤

산업1부. 정유·화학, 중공업, 해운·철강업계를 취재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