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상시 초저가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전개
4900원 와인 등 30여종 출시…유통구조 혁신으로 최대 60% 저렴
입력 : 2019-07-31 11:17:38 수정 : 2019-07-31 11:17:38
[뉴스토마토 김응태 기자] 이마트가 상시적인 초저가 상품 에브리데이 국민가격을 선보인다.
 
이마트의 상시적 초저가 상품을 만든 바이어들. 사진/이마트
 
이마트는 81일부터 정용진 부회장이 신년사에서 밝힌 스마트한 초저가 상품 에브리데이 국민가격을 전개한다고 31일 전했다.
 
에브리데이 국민가격'은 철저한 원가분석을 바탕으로 유통구조 혁신을 통해 초저가 구조를 확립한 상품이다. 동일 또는 유사한 품질 상품에 비해 가격은 30~60% 가량 저렴하다.
 
이마트는 이번에 1차 상품으로 와인, 다이알 비누 등 30여개 상품을 선보인다. 올해 200여개 상품을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출시 상품을 늘릴 예정이다. 향후에는 500여개까지 초저가 상품을 확대한다.
 
이마트는 올 초부터 상시적 초저가상품을 만들기 위한 대대적 프로젝트에 돌입했다. 특히 기존과는 전혀 다른 원가 구조를 만들기 위해 혁신에 총력을 기울였다우선 이마트는 상품 가격을 낮추기 위해 압도적인 대량매입에 나섰다. 이마트는 통상 5~10배가량 추가로 매입하는 것을 넘어 수백 배까지 대량매입을 실시했다. 그 결과 초저가 와인 도스코파스 레드블렌드의 가격을 시세 대비 약 60% 수준인 4900원으로 낮췄다.
 
이외에도 이마트는 프로세스 최적화 신규 해외 소싱처 발굴 업태 간 통합매입 부가기능·패키지 등 간소화 등의 방법을 통해 가격을 조정했다이갑수 이마트 사장은 향후에도 보다 철저한 원가 분석을 통한 원가구조 혁신을 통해 다양한 상시적 초저가 상품을 지속적으로 출시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응태 기자 eung102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응태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