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습기살균제 구제 대상 10명 추가 총2144명
구제급여 상당지원 8명, 긴급의료지원 2명 등
입력 : 2019-07-10 15:47:59 수정 : 2019-07-10 15:47:59
[뉴스토마토 백주아 기자] 정부가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를 지원하는 특별구제 대상에 10명을 추가로 선정했다.
 
가습기살균제참사전국네트워크와 가습기넷이 지난 2일 서울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가습기살균제참사 대책 촉구 자전거 국토종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10일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지난 9일 제16차 구제계정운용위원회를 열고 특별구제 계정 지원 대상자 추가 선정 등의 안건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폐질환 2명, 성인 간질성 폐질환 2명, 기관지확장증 3명, 폐렴 1명 등 총 8명을 새로운 구제급여 상당 지원 대상자로 선정했다. 지원은 요양급여, 요양 생활수당, 간호비, 장의비, 특별유족조위금, 특별장의비, 구제급여 조정금 등 총 7가지 항목으로 구성된다.
 
또 의료적?재정적 지원이 시급한 대상자 2명에 대한 긴급의료지원도 의결됐다. 이번 대상자는 환경노출조사 결과, 가습기살균제 관련성, 의료적 긴급성 및 소득수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결정됐고 구제급여 상당지원과 동일한 수준의 요양급여를 지원받게 된다. 
 
이번에 의결된 지원 대상자 10명을 포함해 현재까지 특별구제 대상자는 총 2144명이 됐다. 질환별, 분야별 중복 지원자는 제외한 수치다. 질환별로는 폐렴(855명), 성인 간질성 폐질환(643명), 기관지확장증(527명), 폐질환(169명), 천식(86명) 등의 순이다. 
 
지난달 말 기준으로 특별구제 대상 1199명에게 지급된 금액은 총 354억원이다. 2144명 중 1199명을 제외한 945명은 대상자로 선정된 뒤 급여 지급 신청을 하지 않았거나 급여 지급을 위한 심사를 진행 중인 경우에 해당한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 관계자는 "구제계정운용위원회가 의결한 사항이 차질 없이 이행되도록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세종=백주아 기자 clockwork@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백주아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