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오파마 코리아, 신정범 신임 대표이사 임명
로슈·사노피 출신 전문가 영입…"피부치료제 영역 리더십 강화 목표"
입력 : 2019-06-18 14:10:38 수정 : 2019-06-18 14:10:38
[뉴스토마토 정기종 기자] 글로벌 피부질환 전문기업 레오파마의 한국법인인 레오파마 코리아는 신정범 신임 대표이사를 지난 10일 자로 임명했다고 18일 밝혔다. 
 
신정범 신임 대표이사는 최근까지 한국로슈 항암제 사업부 부서장을 역임하면서, 로슈의 항암제 분야 선도적 입지를 다져왔다. 특히, 영업 마케팅 및 커머셜 엑설런스 부서에 이르는 다양한 경험과 리더십을 바탕으로 조직 내외의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성공적인 파트너십을 이뤄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로슈 입사 전에는 사노피 아벤티스 코리아 및 한국릴리에서 영업부, 마케팅 및 기획 전략 부서를 거쳤으며, 미국 펜실베니아 경영대학 와튼스쿨에서 경영학 석사학위(MBA)를 취득했다.
 
신 대표이사는 "피부질환 치료 영역에서 리더십을 갖고 있는 레오파마 코리아를 이끌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레오파마의 환자 중심 가치를 실현하는데 집중함으로써, 피부질환으로 고통받는 국내 환자들의 삶의 질 개선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1908년 설립된 레오파마는 피부질환 환자를 위한 전문의약품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전 세계 130개국 이상에서 피부 질환 및 혈전 치료제를 개발, 생산 및 판매 중이다.
 
정기종 기자 haregg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기종

궁금한게 많아, 알리고픈 것도 많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