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일 외무성 외교협의 요청, 면밀히 검토"
입력 : 2019-01-09 21:31:07 수정 : 2019-01-09 21:31:07
[뉴스토마토 최한영 기자] 법원의 ‘신일철주금 자산압류 결정’을 놓고 일본 외무성이 항의와 함께 ‘외교적 협의’를 요청한데 대해 정부가 면밀히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9일 "일본 측의 청구권협정상 양자협의 요청에 대해 면밀히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정부는 강제징용 피해자들에 대한 대법원 판결과 사법 절차를 존중한다는 기본 입장 하에 피해자들의 정신적 고통과 상처를 실질적으로 치유해야 한다는 점과 미래지향적 한일관계 등을 종합적으로 감안하여 대응방안을 마련해 나가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이러한 상황에서 불필요한 갈등과 반목을 야기하는 것은 문제해결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보며, 따라서 냉정하고 신중하게 상황을 관리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본다"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 일본 정부는 대구지방법원 포항지원이 이날 강제동원 피해자 변호인단이 신청한 신일철주금 한국 자산압류 신청을 승인한 데 대해 1965년 한일청구권협정에 따른 '외교적 협의'를 요청해왔다.
 
사진/외교부
 
최한영 기자 visionch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한영

정치권 이모저모를 소개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