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대북 특사단, 오후 8시40분 평양 출발해 귀환"
입력 : 2018-09-05 21:44:49 수정 : 2018-09-05 21:44:49
[뉴스토마토 최한영 기자] 청와대는 방북일정을 마친 특별사절단이 5일 오후 8시40분 평양 순안공항을 출발해 귀환 길에 올랐다고 밝혔다.
 
특사단을 태운 공군 2호기는 이날 오전 방북 때와 마찬가지로 서해 직항로를 이용해 성남 서울공항에 오후 9시50분쯤 귀환할 예정이다.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서훈 국가정보원장, 천해성 통일부 차관, 김상균 국정원 2차장, 윤건영 청와대 국정기획상황실장 등으로 구성된 특사단은 이날 오전 7시40분 서울공항을 출발해 9시쯤 평양에 도착했다. 특사단은 공항에서 리선권 북 조국평화통일위원장의 영접을 받은 뒤 고려호텔로 이동했다. 이곳에서 김영철 노동당 중앙위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을 만난 특사단은 환담을 나눴으며 이후 다른 장소에서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만나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하고 의견을 나눴다.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을 비롯한 대북 특별사절단이 탑승한 공군 2호기가 5일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에서 평양으로 출발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최한영 기자 visionchy@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한영

정치권 이모저모를 소개합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