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 고덕국제신도시에 32만평 규모 국제교류단지 조성
경기도·LH, 상세 계획안 국토부 제출 예정…국제학교 유치 등 계획
입력 : 2018-08-30 15:42:40 수정 : 2018-08-30 15:42:40
[뉴스토마토 조문식 기자] 경기도 평택시 고덕면과 서정동·모곡동·장당동·지제동 일원에 조성되고 있는 고덕국제신도시에 약32만평 규모의 국제교류단지가 조성된다. 대규모 국제교류단지 조성과 함께 유명 외국 대학 및 초·중·고 국제 학교 유치 등이 가능해 인프라 조성에 대한 기대감도 나오고 있다.
 
경기도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평택 고덕국제신도시 국제교류단지 상세 계획안을 마련, 내달 초 국토교통부에 제출할 예정이라고 30일 밝혔다.
 
계획안에 따르면 고덕면 율포리 일원에 107만4000㎡(약32만평) 규모로 조성되는 국제교류단지에는 외국인 전용 단독 및 공동주택단지와 특화문화거리, 외국인 친화 테마공원, 의료관광을 위한 종합병원과 국제교류센터 등이 들어선다.
 
삼성고덕산업단지와 연계한 스타트업 캠퍼스 조성을 비롯, 세계 200위권 이내의 외국 대학과 초·중·고 국제 학교 등의 유치도 추진된다. 경기도와 LH, 평택시는 구체적인 외국 대학 유치와 설립 지원계획을 마련하기 위해 오는 10월부터 ‘외국교육기관 유치 실행계획 수립 용역’도 추진키로 했다.
 
경기도와 경기도시공사는 고덕신도시 동쪽인 서정리 역세권 주변에 7만8000㎡(약 2만3000평) 규모의 역세권 복합개발계획도 수립 중이다. 도는 역세권 내 건축물의 층고를 10층에서 20층으로 완화하는 내용의 지구단위계획 변경 등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경기도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평택 고덕국제신도시 국제교류단지 상세 계획안을 마련, 내달 초 국토교통부에 제출할 예정이라고 30일 밝혔다. 고덕국제신도시에 들어설 국제교류단지 위치도. 사진/경기도청
 
조문식 기자 journalmal@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조문식

안녕하세요? 조문식입니다 ^ ^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