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란우산공제, 국내 주식형 펀드에 300억 투자
입력 : 2017-09-14 10:52:40 수정 : 2017-09-14 10:52:40
[뉴스토마토 이우찬 기자] 중소기업중앙회는 노란우산공제 자금 300억원을 신규 유형의 국내 주식형 펀드에 위탁 투자했다고 14일 밝혔다. 
 
박영각 중기중앙회 공제사업단장은 “이번 투자의 핵심전략은 공모주 상장 이후(Post-IPO) 매매활용과 ETF(상장지수펀드) 투자를 결합한 형태의 안정적인 절대수익 추구”라고 설명했다.
 
박 단장은 “향후 주식시장의 상승탄력도 둔화 및 조정가능성에 대비해 액티브 펀드 대비 상대적으로 안정적 수익추구가 가능한공모주와 ETF 투자를 결합한 신규 유형에 투자했다”고 덧붙였다.
 
중기중앙회는 향후에도 시장상황 변화에 크게 영향을 받지 않으면서 안정적 초과수익 추구가 가능한 상품으로 주식형 위탁투자유형 다변화를 지속적으로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우찬 기자 iamrainshine@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이우찬

사실 너머 진실을 좇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