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ECD, 올해 세계 경제 3% 성장 전망…0.3%포인트 하향 조정
입력 : 2016-02-19 02:37:36 수정 : 2016-02-19 06:50:06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올해 세계 경제 성장 전망치를 기존 전망치보다 0.3%포인트 낮춘 3%로 제시했다고 18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OECD는 이날 내놓은 보고서를 통해 올해 세계 경제 성장 전망치를 3.0%로 제시했다. 이는 지난해 11월 예상한 올해 성장률 3.3%보다 0.3%포인트 하향 조정된 것이다. OECD는 또 내년 경제성장률 역시 지난해 11월 전망치(3.6% 성장)보다 0.3%포인트 낮춘 3.3%로 조정했다.
 
OECD는 보고서를 통해 “금융시장의 변동성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일부 신흥시장의 경우 환율이 급격히 하락하고 높은 부채로 인해 타격을 받는 등 커다란 변동성을 보일 것”이라고 내다봤다.
 
OECD는 지난해 2.4% 성장했던 미국 경제는 올해 2% 성장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는 지난해 11월 전망치보다 0.5%포인트 낮은 수준이다. 내년에는 2.2%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독일의 경우 올해 1.3% 성장할 것으로 봤다. 이는 지난해 11월 전망치 1.8%보다 0.5%포인트 낮은 수준이다. 브라질은 올해 전망치가 마이너스(-)4%로 제시됐다.
 
한편, 지난해 6.9% 경제성장을 기록한 중국은 올해 6.5%, 내년에는 6.2%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앙헬 구리아 (Angel Gurria) OECD 사무총장. 사진/뉴스1
 
권준상 기자 kwanjju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준상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