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니 동부 해저서 규모 7.3 강진..쓰나미 경보 발령
입력 : 2014-11-15 13:53:18 수정 : 2014-11-15 13:53:18
[뉴스토마토 원수경기자] 인도네시아 동부 몰루카 제도 해저에서 15일(현지시간) 규모 7.3의 강진이 발생했다. 쓰나미 경보도 발령됐다.
 
미국지질조사국(USGS)는 이날 오전 10시31분 몰루카 제도 중앙에 있는 코타 테르나테섬에서 북쪽으로 154㎞ 떨어진 해역에서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진원은 해저 46㎞ 지점으로 아직 지진과 관련한 사상자나 대규모 피해가 접수된 것은 없다. 다만 현지 언론에 따르면 술라웨시 북부지역의 마나도 일부 지역에서는 전력 공급이 중단된 것으로 알려졌다.
 
지진 현장에 있던 레지나 세랑은 "지진이 매우 강력했다"며 "1분 정도 지속되는 것을 느꼈으며 다친 사람을 보지는 못했지만 집에 있던 사람들이 거리로 쏟아져 나왔다"고 말했다.
 
하와이의 태평양쓰나미경보센터는 진앙을 중심으로 반경 300㎞ 이내에 쓰나미가 발생할 위험성이 높다며 쓰나미 경보를 발령했다. 파고는 30㎝에서 최고 1m에 달할 것으로 예상됐다.
 
쓰나미가 발생할 경우 진앙에서 가장 가까운 술라웨시 북부 타부칸 텡가 마을에 1시간 안에 닿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일본 남부 오키나와와 대만, 미국령 괌, 파푸아뉴기니, 솔로몬 제도, 마셜 제도까지는 6시간 안에 쓰나미가 도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원수경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