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 희망재단, 사회적경제 플랫폼 ‘희망허브’ 오픈
폐광지역 4개 시·군 사회적경제 교두보 역할 기대
입력 : 2020-09-10 14:39:45 수정 : 2020-09-10 14:39:45
[뉴스토마토 정성욱 기자] 강원랜드 희망재단은 지난 9일 태백·삼척·영월·정선 폐광지역 4개 시·군 지역의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교류와 협업을 목적으로 하는 복합공간 ‘희망허브’를 오픈했다고 10일 밝혔다.
 
‘희망허브’는 올해 초 재단의 사회적경제 특화지원 사업으로 계획이 수립됐다. 특히 강원남부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업발굴과 코로나 19로 인한 경제위기 상황에 적극 대응하고, 지역 커뮤니티와 활발한 소통을 위한 목적으로 구성됐다.
 
지역을 대표하는 상품 전시 및 판매를 위한 판매장과 온라인 마케팅 및 화상회의가 가능한 이 룸(e-Room) 공간을 마련해 지역내외의 기업인들이 손쉽게 이용하고 찾을 수 있도록 했다.
 
고광필 강원랜드 희망재단 이사장은 “플랫폼 구축이 다수의 지역 커뮤니티와 함께 폐광지역의 다양한 인적·물적 자원을 발굴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로의 통로역할을 기대하며, 재단과 시·군, 기업의 적극적인 참여로 명품 지역을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플랫폼 운영에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교육과 학습이 가능한 세미나실과 창업초기 보육을 위한 사무공간 등을 조성해 강원남부 280여개의 사회적경제 기업인의 직무능력 개발과 사회적경제 창업준비 과정을 지원한다.
 
이날 오픈식 행사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생략됐으나 류태호 태백시장, 고광필 희망재단 이사장, 태백지역 사회적경제 네트워크 원응호 대표 등이 자율 참석해 오픈 축하 방명록 작성, 사진촬영 등을 가지며 플랫폼 개소를 축하했다.
 
강원랜드 희망재단은 지난 9일 태백·삼척·영월·정선 폐광지역 4개시·군 지역의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교류와 협업을 목적으로 하는 복합공간 ‘희망허브’를 오픈했다고 10일 밝혔다. 왼쪽부터 박찬영 재단 사무국장, 조용일 재단 전 사무국장, 고광필 재단 이사장, 류태호 태백시장, 원응호 태백시 사회적경제 대표, 박진영 태백시 경제개발국 일자리 경제과장, 김창완 강원랜드 사회적가치실장, 윤정렬 재단 사회적경제팀장의 모습. 사진/강원랜드
 
세종=정성욱 기자 sajikoku@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정성욱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