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킹-영원의 군주’ 순간 최고 시청률 14.7%
‘더 킹’ 운명적 사랑의 서막 ‘티격태격 로맨스 시동’
입력 : 2020-04-19 09:30:47 수정 : 2020-04-19 09:30:47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더 킹-영원의 군주에서 이민호와 김고은이 운명적인 사랑의 서막을 알렸다.
 
지난 418일 방송된 SBS 새 금토드라마더 킹-영원의 군주’ 2회는 수도권 기준 1 9.7 %, 2 12.9% 시청률을 달성해 전 채널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지표인 2049 시청률에서도 7.4%로 껑충 뛰어오른 것은 물론 순간 최고 시청률마저 14.7%(2부 기준)로 상승하며 시청률 상승 궤도 돌입을 예고했다.
 
이날 방송분에서는평행세계의 문을 열고 대한민국으로 온 대한제국 황제 이곤(이민호 분) 25년 동안 찾아 헤매던 대한민국 형사 정태을(김고은 분)과 만나 황홀한 프러포즈에까지 이르는 모습이 담겼다.
 
광화문 한복판에 말을 타고 나타난 이곤은 정태을에게 제지 당한 끝에 경찰서로 끌려왔던 상황이다. 이름을 말하라는 정태을의 요구에도 이곤은 위엄 있고 당당한 자태로부르지 말라고 지은 이름이야라면서 답하지 않았다. 어이없어 하던 정태을은그럼 편의상 김개똥이라고 하고”라면서 지문 확인을 위해 이곤의 팔까지 비틀었다.
 
지문을 확인했지만 신원이 나오지 않자 정태을은 이곤의 DNA를 채취하려 했다. 이에 이곤은나는 이쪽 세계에는 없는 사람이란 뜻이겠고, 두 세계가 완벽히 똑같진 않다는 얘기겠고라며 평행세계를 거론했다.
 
더불어 이곤은내가 여기 없듯 자네도 내 세계에는 없었어. 꽤 오래 찾고 어렵게 확인했지라면서 정태을의 신분증을 가지고 있는 이유를 전했다. 믿을 수 없던 정태을이 증거를 요구하자 이곤은자신이 증거라며 깊은 눈빛을 보냈다. 정태을은 비아냥대며 오히려 이곤을 욱하게 만들었다.
 
결국 이곤은 아인슈타인 박사가 발견한 양자 역학에 대해 설명하면서, “두 장소에도 있을 수 있다는 가능성. 고로 평행세계도 존재할 수 있다는 가설이라며 평행세계를 강조했지만 정태을은 미동조차 하지 않았다.
 
이후 신원 불명으로 경찰서를 나온 이곤은 DNA 결과를 알려줄 연락처로 정태을 집 근처의 5성급 호텔을 말해 정태을을 기막히게 했지만, 이곤이 입고 있던 옷의 단추가 진짜 최고급 다이아몬드라고 판명이 나자 충격에 휩싸였다.
 
더욱이 이곤은 자신을 피하려는 정태을을 붙잡으며 “25년이 걸렸어 자네를 보기까지. 내 옆에 있게. 난 오늘이 아주 길었으면 좋겠어라고 말하는가 하면, 자신의 세계로 돌아가는 건 제일 나중으로 미뤘다며, “난 자네랑 이렇게 있는 게 좋거든”이라는 직진 고백까지 날려 정태을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더욱이 도서관에서 대한제국과 대한민국의 역사에 대해 살펴본 이곤은 소현세자부터 달라진 두 대한의 역사에 대해 설명 했지만 정태을이 한 마디도 믿지 않자 섭섭함을 드러냈던 터. 이어 이곤은 8세에 겪은 역모의 밤에 정태을의 신분증을 뚫어지게 바라보며여기 있을까? 그날 내가 살아남은 이유가?”라고 비참한 자신의 존재 이유를 찾았던 때를 회상한 후 정태을을 향해자네 세계에 내가 발이 묶일 이유 같은 거.. 없을까?”라는 말로 더없는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그 후 이곤은 강신재(김경남 분)를 만나러 가는 정태을을 따라가겠다고 나섰다가 거절당하자왜 날 두고 가. 난 이 세계에서 아는 사람이 자네밖에 없는데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던졌다. 하지만 정태을은당신은 나를 마치 아는 사람처럼 구는데 난 당신 몰라. 당신은 날 왜 아는데?”라고 정체를 알 수 없는 이곤에 대해 묘한 감정을 드러냈다. 이에 이곤은 25년 전에 누군가가 흘리고 간 정태을의 신분증에 대해 다시 언급하며 정태을 신분증 발급일이 곧 돌아올 2019 11 11일이라고 밝혀 정태을을 황당하게 했다.
 
계속된 이곤의 믿기 힘든 말에 정태을은이봐 김개똥씨. 당신 이거 망상이야라는 말과 함께 가족으로 화제를 돌려 이곤을 입 다물게 하려했다. 그러나 이곤은 갑자기 자신이 아직 미혼이라면서방금 아주 중요한 결정을 했어. 정태을 경위. 내가 자넬 내 황후로 맞이하겠다. 방금 자네가 그 이유가 됐어. 이 세계에 내가 발이 묶일 이유라는 말로 기막힌 프러포즈를 안겼다.
 
자신만만한 이곤과 아 뭐지? 반만 미친 줄 알았더니 이제 다 미친 이 새끼는?”이라며 격한 감정을 토해내는 정태을의극과 극모습이 엔딩으로 담기면서 다음 회에 휘몰아칠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드높였다.
 
더 킹-영원의 군주는 매주 금토 밤 10시에 방송된다.
 
‘더 킹-영원의 군주’. 사진/SBS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