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킹’ 이민호, 3년 만에 복귀…관전 포인트는
‘더킹’ 17일 첫 방송. 시청자 사로잡을 관전 포인트 셋
입력 : 2020-04-17 13:29:31 수정 : 2020-04-17 13:29:31
[뉴스토마토 신상민 기자] SBS 금토드라마 더 킹: 영원의 군주17일 첫 포문을 연다. 배우 이민호가 3년 만에 복귀작으로 선택한 작품인 만큼 기대가 높은 가운데 첫 방송 관전 포인트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더 킹: 영원의 군주는 차원의 문을 닫으려는 이과 형 대한제국 황제 이곤(이민호 분)과 누군가의 삶, 사람, 사랑을 지키려는 문과 형 대한민국 형사 정태을(김고은 분)이 두 세계를 넘나드는 공조를 통해 그리는 판타지 로맨스다.
 
무엇보다더 킹-영원의 군주는 평행세계를 배경으로 이뤄지는 로맨스, 명실상부히트작 메이커김은숙 작가의 귀환, 이민호, 김고은, 우도환, 김경남, 정은채, 이정진 등 대한민국 대세 배우들의 총출동으로 첫 티저에서부터 실시간 검색어를 장악, 폭발적인 파급력을 증명했다.
 
명불허전김은숙 표 작품
 
매번 파격적인 상상력으로 흥행 홈런을 날린 김은숙 작가가 평행 세계 판타지라는 더욱 놀랍고 진화된 로맨스로 찾아온다. 대한제국 황제와 대한민국 형사가 펼치는 두 세계를 넘나드는 로맨스는 비슷비슷한 느낌의 드라마들 가운데서 새로움에 목말라하는 시청자들의 갈증을 해소할단 하나의 드라마가 될 전망이다.
 
더욱이 작품마다 유행을 창조하며말맛의 진수를 살리는 김은숙 작가만의 톡톡 튀는 대사와 매력적인 캐릭터, 철학이 담긴 휴머니즘 메시지와 미스터리 분위기까지, ‘더 킹-영원의 군주는 드라마의 스펙트럼을 한 단계 넓힐명작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면서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믿고 보는 배우들의 인생 캐릭터
 
이례적으로 김은숙 작가의 작품에 2번 출연하게 된 이민호와 김고은은독창적인 캐릭터에 숨을 불어넣으며, 설렘과 시림을 전달한다. 이민호는 대한제국 황제 이곤 역으로 위엄 있고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을, 대한민국 형사 정태을로 변신한 김고은은 배우 인생 최초로 형사 역할에 도전해멋쁨의 정석을 보여준다.
 
여기에 각이 제대로 잡힌 대한제국 황실 근위대 대장 조영과 쾌활한 대한민국 사회복무요원 조은섭을 연기한 우도환의 극과 극 열연, 대한민국 강력3팀 형사 강신재 역 김경남의 묵직하고 깊은 내면 연기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또한 대한제국 최연소이자 최초 여성 총리 구서령 역을 통해 욕망의 화신으로 분한 정은채, 배우 22년 차 가장 강렬한 캐릭터인 대한제국 금친왕 이림 역을 맡은 이정진의 파격 변신이 더해지면서믿고 보는 배우들인생 캐릭터 경신을 눈앞에 두고 있다.
 
평행 세계 판타지를 완성한 환상적 영상미
 
‘더 킹-영원의 군주는 대한제국과 대한민국을 넘나드는 평행 세계의 문이 열리며 휘몰아치는 운명과 사랑에 관한 스토리가 펼쳐지기에 그 어느 때보다환상적인 영상미를 예고하고 있다. 대한민국 방방곡곡에서 촬영된 장엄하고 그림 같은 배경과 평행 세계를 넘나드는 순간에 펼쳐지는 신비로운 CG로 상상 속에서만 존재하던평행세계를 완벽하게 그려냈다.
 
여기에후아유-학교 2015’, ‘태양의 후예등을 통해 배우들의 감정선을 살리는 섬세한 연출을 선보인 백상훈 감독과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를 통해 감각적인 영상 화법을 증명한 정지현 감독이 힘을 합치면서평행세계 판타지 로맨스’, 그 新세계를 시청자들에게 각인시킬 예정이다.
 
제작사 화앤담픽쳐스는 “‘더 킹-영원의 군주는 김은숙 작가여서 상상이 가능했던 스토리다라는 말과 함께 “‘더 킹-영원의 군주 2020년 새봄의 설렘을 증폭시킬 매혹적인 드라마다. 극강의 상상력 속 스토리 전개로 안방극장을 달굴더 킹-영원의 군주첫 방송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더 킹-영원의 군주 4 17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더 킹’ 이민호 관전포인트는. 사진/화앤담픽쳐스
 
신상민 기자 lmez0810@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신상민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