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재부, 과장급 85% 교체…여성·주무관 공채 출신도 확대
과장 직위 100개 교체…전체 중 85%
첫 과장 진출자·80년대생 과장 대폭↑
여성·주무관 공채 출신 과장도 늘어
2024-02-23 17:10:50 2024-02-23 17:10:50
[뉴스토마토 백승은 기자] 기획재정부가 올해 역대 최대 규모의 인사이동을 실시했습니다. 첫 과장 진출 인원과 1980년대생 '젊은 과장', 여성·주무관 공채 출신 과장을 늘린 것이 눈에 띕니다.
 
기재부는 23일 '2024년 과장급 정기 인사'를 실시, 전체 117개 과장 직위 중 85%에 달하는 100명을 교체했습니다. 이는 지금까지 가장 많은 수준의 인사 이동입니다. 지난 5년 평균 인사 규모는 74명이었습니다.
 
총괄과장은 45회를 전면 배치했습니다. 실국에서 경험을 쌓은 차석과장이 대부분 이어받게 했습니다. 
 
첫 과장 진출 인원도 지난해 11명에서 올해 20명으로 크게 늘었습니다. 80년대생 과장도 작년 5명에서 10명으로 확대됐습니다.
 
아울러 여성 및 주무관 공채 출신 과장도 확대했습니다. 여성 과장은 작년 24명, 20.5%에서 올해 26명으로 22.2%입니다. 
 
김이한 기재부 인사과장은 "이번 과장급 인사는 부총리가 1·2차관과 논의해 인사 기준 및 방향을 정한 후, 개인별 희망실국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1급 및 국장들의 의견을 반영해 확정했다"고 말했습니다. 
 
기획재정부가 23일 '2024년 과장급 정기 인사'를 실시했다. (사진=뉴스토마토)
 
◇ 기획재정부 인사
 
△한재용 홍보담당관 △박찬호 감사담당관 △박언영 혁신정책담당관 △안영성 정보화담당관 △최영전 인사과장 △이준성 운영지원과장 △계강훈 예산총괄과장 △김경국 예산정책과장 △황희정 예산기준과장 △이근우 기금운용계획과장 △박환조 예산관리과장 △김정애 고용예산과장 △권재관 교육예산과장 △문상호 문화예산과장 △이민호 기후환경예산과장 △이철규 총사업비관리과장 △박정민 산업중소벤처예산과장 △조규산 농림해양예산과장 △이혜림 연구개발예산과장 △김혜영 정보통신예산과장 △강경표 복지예산과장 △강미자 연금보건예산과장 △노판열 지역예산과장 △정원 안전예산과장 △범진완 행정예산과장 △권기정 국방예산과장 △임대한 방위사업예산과장 △양순필 조세정책과장 △김문건 조세특례제도과장 △윤수현 조세분석과장 △이영주 소득세제과장 △조용래 금융세제과장 △박지훈 재산세제과장 △최진규 부가가치세제과장 △박경찬 국제조세제도과장 △조문균 신국제조세규범과장 △김영현 관세제도과장 △최지훈 산업관세과장 △최우석 관세협력과장 △황경임 물가정책과장 △민경신 정책기획과장 △박은정 거시정책과장 △김승태 정책조정총괄과장 △장보현 산업경제과장 △나윤정 신성장정책과장 △임혜영 서비스경제과장 △안순헌 지역경제정책과장 △김시동 경제구조개혁총괄과장 △조성중 인력정책과장 △배병관 노동시장경제과장 △오현경 복지경제과장 △박은영 청년정책과장 △김봉준 미래전략과장 △정일 인구경제과장 △서영환 기후대응전략과장 △류중재 국고과장 △하승완 국유재산정책과장 △곽상현 국채과장 △김장훈 국유재산조정과장 △마용재 출자관리과장 △임재정 공공조달정책과장 △이우형 국유재산협력과장 △박재형 재정정책총괄과장 △김완수 재정분석과장 △장용희 재정정책협력과장 △육현수 재정관리총괄과장 △이지원 재정성과평가과장 △강경구 타당성심사과장 △오지훈 민간투자정책과장 △정석철 회계결산과장 △신대원 재정성과관리과장 △김유정 공공정책총괄과장 △김준철 공공제도기획과장 △김수영 재무경영과장 △오정윤 평가분석과장 △김도영 인재경영과장 △임헌정 공공윤리정책과장 △조영욱 공공혁신기획과장 △양재영 경영관리과장 △유창연 국제금융과장 △김희재 외화자금과장 △곽소희 금융협력과장 △강희민 다자금융과장 △이재완 대외경제총괄과장 △강병중 국제경제과장 △박성궐 통상정책과장 △심승현 통상조정과장 △정혜경 경제협력기획과장 △장의순 개발금융총괄과장 △박정현 국제기구과장 △최지영 개발전략과장 △윤정주 개발사업과장 △조현진 복권총괄과장 △박현창 연금보건경제과장 △김태훈 녹색기후기획과장


세종=백승은 기자 100wins@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김기성 편집국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